이적 시장 단신(8/21-22) : 토레이라, 콜라시나츠, 엘네니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게시판

61b473c3d8e59cf5fa6767bf4175c271_1625482150_8281.jpg
 

아스날 이적 시장 단신(8/21-22) : 토레이라, 콜라시나츠, 엘네니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1-08-22 08:57 조회 1,595회 댓글 9건

본문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588726_2255.jpg


[디 마르지오]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가 아스날의 토레이라에게 오퍼를 했다. 


루카스 토레이라는 여름 이적 시장의 최종 단계에서 여러 이적 뉴스 헤드라인에 오르고 있는 선수다.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가 실제로 이 우르과이인 미드필더 영입을 위해서 아스날에게 오퍼를 했다. 


이 분데스리가 구단의 구체적인 관심에도 불구하고, 토레이라는 이탈리아 복귀를 선호하고 있다. 미드필더 보강을 바라고 있는 라치오와 피오렌티나가 그에게 관심이 있다. 


토레이라는 예전에 세리에 B의 페스카라와 세리에 A의 삼프도리아에서 뛰었던 경험이 있다. 


https://gianlucadimarzio.com/en/eintracht-frankfurt-make-offer-for-arsenal-s-torreira-the-situation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588726_078.jpg


[야기즈 사분쿠오글루] 페네르바체는 아스날의 세아드 콜라시나츠를 그들의 선수단에 추가하는데 임박했다. 


절차들이 완료되었다. 


https://twitter.com/yagosabuncuoglu/status/1429190620753633288?s=20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588725_9276.jpg


[데브림 젱기] 페네르바체의 세아드 콜라시나츠 영입이 완료되었다. 


선수는 아스날과 그의 문제를 해결했다. 


https://twitter.com/devrimzengi79/status/1429196903909048325?s=20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588725_999.jpg


[파브리시오 로마노] 야기즈 사분쿠오글루에 따르면, 세아드 콜라시나츠에 대한 아스날과 페네르바체의 협상이 진행 중이라는 것이 확인되었다. 


두 구단은 연락 중이지만 계약은 아직 완료되거나 서명된 것이 아니다. 


콜라시나츠는 토레이라, 윌리안, 베예린과 함께 아스날을 떠날 예정인 선수들 중 하나이다. 


https://twitter.com/FabrizioRomano/status/1429193648961372164?s=20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588725_8429.jpg


[크리스 휘틀리] 야기즈 사분쿠오글루에 따르면, 세아드 콜라시나츠는 페네르바체 합류에 임박했다. 


아스날과 페네르바체는 협상 중이다. 콜라시나츠와 이 터키 구단과의 개인 합의는 완료되었다. 


아스날은 명목상의 이적료를 받게될 것으로 예상된다. - 그러나 결정적으로 엄청난 주급 지출을 장부에서 덜어내게 되었다. 


https://twitter.com/ChrisWheatley_/status/1429213112025165836?s=20 



동시에, 아스날은 더 많은 전력 외 선수들을 처분하려 하고 있다. 윌리안, 루카스 토레이라, 알렉스 루나르손 같은 선수들은 모두 이적이 가능한 상황이다. 


토레이라는 이탈리아 이적에 가까운 상태이며, 현재 런던 콜니에 복귀하였다. 그는 이곳에서 선수단과 떨어져서 개별적으로 훈련 중이다. 


헥토르 베예린은 스페인과 이탈리아의 구단들의 타겟이 되어왔다. 동시에 현재 부상을 당해서 사이드라인에 있는 에디 은케티아는 이적을 할 수 없을 것처럼 보인다. 


https://www.football.london/arsenal-fc/news/arsenal-defender-closes-fenerbahce-move-21371633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622501_7836.jpg


[에크렘 코누르] 세아드 콜라시나츠는 그가 받게 될 대부분의 돈을 포기했다. 


아스날은 그의 계약 해지에 합의했다. 


미팅은 다음주에 마지막으로 열리게 될 것이다. 그리고 그는 공식적으로 떠난다. 


€1.8m의 급여, 2+1년의 계약 


https://twitter.com/Ekremkonur/status/1429299999544840192?s=20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622501_7012.jpg


[포토마치] 페네르바체는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영입을 완료했다. 


페네르바체는 아스날의 세아드 콜라시나츠 영입을 완료했다. 오랫동안 연락을 해온 선수였다. 아스날과 계약을 해지한 콜라시나츠는 페네르바체와 3년 계약에 도달한 것으로 파악된다. 


전해진 바에 따르면 연간 €1.8m의 급여에 합의한 이 28세의 레프트백은 곧 터키로 향할 것이라고 이야기되고 있다. 


https://www.fotomac.com.tr/fenerbahce/2021/08/22/son-dakika-transfer-haberi-fenerbahce-sead-kolasinaci-bitirdi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622501_585.jpg


[하베르레르] 세아드 콜라시나츠와의 해피 엔딩! 페네르바체와 3년 계약


페네르바체는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영입에 있어서 해피 엔딩에 도달했다. 아스날 소속의 이 28살의 레프트백은 페네르바체와 3년 계약에 서명할 것이다. 메수트 외질 또한 이 영입에 있어서 큰 역할을 수행했다. 


카네르 에르킨의 방출 이후, 필립 노박의 경기력이 충분치 않다고 평가한 페네르바체는 잠시 동안 시도해왔던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영입을 마무리했다. 많은 정보원들은 일주일 안에 콜라시나츠가 이스탄불로 올 것이라고 전했다. 


아스날과 합의를 하기 이전에, 페네르바체는 이 선수를 설득했다. 그 과정에서 메수트 외질이 큰 역할을 수행했고 이 이적을 성사시켰다. 페네르바체는 세아드 콜라시나츠와 3년 계약에 서명할 것이다. 


https://www.haberler.com/sead-kolasinac-ta-mutlu-son-bosnak-yildiz-3-14347054-haberi/ 






5e48e7d8e18e2ddcc71f4c6be4262074_1629624735_2403.jpg


[탈하 알란] 세아드 콜라시나츠는 그가 받을 수 있는 €5m의 일부를 포기함으로써, 아스날과 계약 해지에 합의했다. 


계약 해지가 오피셜이 된 이후, 콜라시나츠는 페네르바체와 3년 계약에 서명할 것이다. 


https://twitter.com/TalhaArslanTV/status/1429364032331526145?s=20
 






4cc4850aac42fa8399d597e8ab1a1bf3_1629646011_4761.jpg


[아 스포르] 세아드 콜라시나츠는 한 걸음, 한 걸음씩 페네르바체에 가까워지고 있다! 


이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인 선수와 3년 계약이 체결될 것이다. 


https://twitter.com/aspor/status/1429416789180616704?s=20



페네르바체는 미드필더를 찾고 있는 상황이다. 


아 스포르의 기자 아흐메트 세림 쿨은 페네르바체의 이적 작업에 관한 최신 정보를 전했다. 페네르바체의 영입 리스트에는 모하메드 엘네니 또한 포함되어 있다. 


https://twitter.com/aspor/status/1429451055914487812?s=20


추천0

댓글목록

미스터단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미스터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매번 감사합니다. 다른 선수들은 모르겠는데 벨레린은 남겨지면 억지로 쓸 것 같아서 헐값이라도 제발 팔았으면 좋겠네요

쑹규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쑹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니 루나르손은 꽤 큰돈주고 영입하지않았나요? 제기억에 5m정도 줬던거같은데 영입할때부터 왜 저 선수를 저돈주고라는 생각이 제일먼저 들었는데 한시즌만에 처분대상에 올라있네요ㅋㅋ…

존잘존못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존잘존못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천장은 토레이라가 높다고 생각하지만 멘탈이 막장인게 문제죠.
AT가려고 징징댄거부터 어머니가 코로나로 돌아가시자 더 이상 유럽에 있기싫다했고 프리시즌 팀 훈련 때 스페인에서 개인훈련을 하지않나 멘탈이 좋아보이지 않습니다.

Total 45건 1 페이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45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89 0 08-17
44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28 2 08-09
43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92 1 08-12
42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15 2 08-10
41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63 2 08-13
40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91 0 09-16
39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1 0 09-08
38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7 3 08-08
37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1 4 08-11
36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8 0 09-29
35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3 1 08-15
열람중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6 0 08-22
33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4 2 08-19
32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3 0 08-14
31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1 0 09-02
30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4 0 08-17
29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9 1 08-20
28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5 0 08-25
27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9 0 09-09
26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9 1 08-15
25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9 1 08-18
24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0 08-29
23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1 1 08-16
22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7 2 08-06
21 아스날 no_profile 건앤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6 2 08-04

검색

Copyright © 2012 - 2021 highbu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