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날행 거피셜? 로콩가 스카우팅 리포트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게시판

61b473c3d8e59cf5fa6767bf4175c271_1625482150_8281.jpg
 

아스날 아스날행 거피셜? 로콩가 스카우팅 리포트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주간아스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1-07-11 11:56 조회 768회 댓글 2건

본문

https://youtu.be/nJvoA6xQLZ0


https://www.thearsenalreview.com/article/looking-at-albert-sambi-lokonga


오늘 영상은 거피셜이 난 삼비 로콩가 스카우팅 리포트입니다



안데레흐트의 삼비 로콩가는 지난달부터 아스날과 링크되어왔고, Sky Sports 에 따르면 약 17m 파운드에 구단간 합의되었다고 합니다



포지셔닝

Lokonga-1.jpg

안데레흐트는 공을 가진 상황에서 3-3-3-1 형태를 취합니다

흰색으로 표시된 로콩가는 RCB 처럼 뛰고 있습니다

그의 역할은 오른쪽 윙백, 중미 그리고 앞에서 뛰고있는 4명의 공격진의 볼 순환을 돕는 것입니다

그가 그 자리에서 롱볼을 날리는 경우는 거의 없고, 대신 덜 위험한 옵션을 선호합니다


만약 벤 화이트 대신 롭 홀딩을 선발한다면, 로콩가가 3-2-5 대형에서 오른쪽 수비수 역할을 맡게될 것이고,

아스날의 실수는 더 줄어들 것입니다


Lokonga-2.jpg

로콩가는 안데레흐트의 4-3-3 포메이션에서 수비형 미드필더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안데레흐트는 풀백을 굉장히 와이드하게 사용하여 로콩가가 빈공간으로 공을 보낼 수 있게하고,

내려앉은 센터백들은 로콩가가 상대 중미에게 공을 뺏겼을때 뛸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줍니다

변형 4-3-3 으로 뛸 줄 알기때문에, 약간 수정만 해주면 로콩가를 완벽한 6번으로 쓸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이며,

그렇다면 아스날은 그를 스타팅 11에 넣는것이 더 쉬울 것입니다
 

Lokonga-3.jpg

이 장면에서 로콩가는 안데레흐트의 3-3-3-1 빌드업 대형에서 중앙 센터백 역할을 맡고 있는데, 이것은 그의 다재다능함을 보여줍니다

안데레흐트는 그가 공을 최대한 빨리 측면으로 보낼 수 있는 선수이기 때문에 그를 중앙 수비수로 이용했습니다

이것은 다비드 루이즈와 쟈카의 공백을 채울 좋은 방법이 될것입니다

가브리엘-티어니, 화이트-라이트백 링크들이 상대편이 윙어를 고립시키는것을 막아낼 수 있을것이고, 

로콩가는 아스날의 빌드업을 도울 수 있는 자유도를 얻게될 것입니다



로콩가의 패스

download (20).jpg

5월말 클럽 브뤼헤와의 경기 로콩가의 패스맵을 보면 그가 어떤 선수인지 알 수 있습니다

그는 오른쪽에서 패스하는것을 좀 더 선호하고, 그는 박스 안으로 단 1개의 롱볼만을 날리며 위험을 회피하는 경향을 보입니다

그는 볼 소유권을 놓치지않게 안전한 패스를 합니다


이것은 아스날에게 좋은 뉴스입니다

아스날이 쟈카의 대체자를 영입한다면 4-2-3-1 에서 파티 대신 뛸 수도 있습니다

쓸데없이 공을 뺏기는 경우가 적기때문에 4-3-3 에서도 활용될 수 있을 것입니다


Lokonga-4.jpg

이 장면에서 로콩가의 위험 회피성이 잘 드러납니다

그는 오른쪽 윙어가 빈공간을 찾아 들어가고 있음에도 중앙 공격수에게 패스를 했습니다

이런 플레이는 그의 미성숙함을 보여줍니다

크게 걱정할 일은 아니지만, 개선할 점이 보입니다


Lokonga-5.jpg

로콩가의 이 패스는 효과적이었습니다

상대 공격수는 아직 준비가 되지 않은 상태였고, 상대의 좋지않은 수비 대형 때문에 마킹을 당하지 않는 선수에게 패스를 할 수 있었습니다

로콩가는 어린나이에도 불구하고 프리한 선수를 잘 찾아내고 어떤 패스가 경기 양상을 바꿔놓을지 잘 아는 선수입니다
 

그는 엘네니가 보여주는 일을 그의 패스 테크닉을 사용해서 제공합니다

로콩가는 압박을 이겨내는 심플한 패스로 턴오버 없이 경기장 위 누구에게나 공을 전달할 수 있습니다


Lokonga-6.jpg

로콩가의 스루패스는 그의 시야와 패스 사거리를 잘보여줍니다

그에게 적절한 시간, 공간, 높은 수비라인이 주어진다면 그는 쓰루패스를 멋지게 찔러 줄 수 있는 선수입니다

패스는 그의 장점입니다


때로 아스날은 하프라인에서 공격수에게 공을 찔러줄 상황들이 필요할 것이고 로콩가는 그 역할에 딱입니다



로콩가의 수비력

Lokonga-7.jpg
 

로콩가는 라이트백 커버도 잘합니다

이 상황에서 로콩가는 상대 레프트윙을 잘 따라갔고, 상대가 공간으로 치고들어가서 다음 움직임을 가져가는것을 기다리는 대신

좋은 태클로 공을 빼냈습니다
이것은 토마스 파티와 비슷하며, 오른쪽 측면을 지배할 수 있고, 

상대 레프트윙의 움직임에 속지않고 잘 막아낼 수 있으며,효과적으로 커버할 수 있습니다


Lokonga-8.jpg

로콩가는 인터셉팅도 잘합니다

로콩가는 소극적인 수비를 하는 스타일이 아닌 강력한 선수로, 수비 강도를 코칭받기보단 포지셔닝에 집중하면 될 것으로 보입니다


Lokonga-9.jpg

이 장면에서 상대 수비수가 2명의 안데레흐트 미드필더 사이로 패스를 했지만 로콩가가 이것을 인터셉트했고, 

공 소유를 안데레흐트의 것으로 되살려냈습니다

토마스 파티는 좋은 타이밍에 발을 뻗어 공을 뺏어오는데, 로콩가의 인터셉트 스타일도 이와 비슷합니다

우려되는 점이 하나 있다면 로콩가가 90분간 그런 격렬함을 유지할 수 있는지, 

그리고 그가 의미 없이 뛰어다니는 것이 아니라 올바른 격렬함을 유지할 수 있는지 입니다


Lokonga-10.jpg

여기서 로콩가는 많은 상대 선수들에게서 공을 뺏어오는것에 성공했습니다

이는 그가 압박을 당할때의 퀄리티를 보여줍니다

그의 강렬함엔 의문이 있을수있지만 사방에서 압박을 받는 어려운 상황에서의 그의 퀄리티엔 의문이 없습니다


아스날의 미드필드엔 더 많은 보호가 필요하고, 

로콩가처럼 공을 쉽게 뺏기지 않고 알맞은 타이밍에 패스를 찔러주거나 볼키핑으로 파울을 얻어낼 선수는 좋은 영입이 될것입니다



아스날에서 로콩가의 자리는?


Lokonga 4-3-3.PNG.jpg

이건 4-3-3 플랫 미드필드 조합을 사용할때의 모습입니다

로콩가에게 수미롤을 맡기고, 두명의 중앙 수비가 각각 좌우 중앙수비 역할을 맡으면서 볼 소유시 3-2-5 포메이션을 만들게 됩니다

다른 한명의 중미가 퀄리티 있는 선수라면 로콩가의 적응기는 최소화 될 수 있을겁니다

 

Albert-Sambi-Lokonga-Arsenal-scaled.jpg

 

요약


로콩가는 불필요하게 포지션을 벗어나는 선수가 아니고, 비교적 압박에 강하며, 

공을 지키기 불가능한 상황이 아닌이상 잘 뺏기지 않는 좋은 중미입니다 


패스 테크닉은 탄탄하고, 그가 너무 느려서 공격수에게 공을 보내지 못할 상황은 많지 않습니다

그의 격렬함에 문제가 있을 수 있지만, 결국 팀의 이익을 위해 필요한만큼 뛰지 못한다는것을 깨닫고 좀 덜 격렬하게 플레이하게 될것입니다


20m 파운드 정도의 이적료로 삼비 로콩가를 영입한다면 스쿼드의 뎁스 문제를 해결할 좋은 영입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세바요스는 레알로 돌아갈 선수였고, 로콩가가 좋은 백업 미드필더가 될지 아니면 아스날이 후회할 영입이 될지는 두고봐야할것같습니다




추천2

댓글목록

Total 2,484건 4 페이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409 아스날 no_profile ASAPROCK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7 3 03-07
2408 아스날 no_profile 치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4 3 11-01
2407 아스날 no_profile 장희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0 3 08-26
2406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5 3 08-21
2405 아스날 FearlessGunner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 3 02-24
2404 아스날 no_profile ASAPROCK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0 3 04-26
2403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0 3 04-02
2402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1 3 11-24
2401 아스날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7 3 06-27
2400 아스날 no_profile 부재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3 3 04-10
2399 아스날 no_profile 비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0 3 04-02
2398 아스날 no_profile 아스낫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3 3 03-15
2397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1 3 06-19
2396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4 3 01-24
2395 아스날 no_profile 낭만오리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22 3 03-19
2394 아스날
Tim Akinola 댓글7
no_profile ASN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2 3 09-03
2393 아스날 no_profile 아스낫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8 3 08-20
2392 아스날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8 3 03-05
2391 아스날 no_profile 프린켑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0 3 05-04
2390 아스날
거너타 댓글6
no_profile Ljungber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0 3 04-25
2389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52 3 02-01
2388 아스날 입덕한몽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3 3 12-23
2387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4 3 02-28
2386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8 3 11-07
2385 아스날 입덕한몽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24 3 02-26

검색

Copyright © 2012 - 2021 highbu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