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이 굉장히 잘했네요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게시판

61b473c3d8e59cf5fa6767bf4175c271_1625482150_8281.jpg
 

축구 토트넘이 굉장히 잘했네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Hulkopp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2-10-20 17:21 조회 671회 댓글 3건

본문

5대0으로 쳐발려도 될 경기를 2대0으로 마무리 지은거 보니 논란이 되던 콘테 전술 관련 얘기도 쏙 사라지겠군요.
토트넘이 오늘 처럼만 해주면 북런던 더비는 더할나위없이 재미있을거 같아요. 라이벌로서 참 뿌듯합니다. ㅎㅎ


요리스가 오늘 경기 다 하더군요. 정말 5대 0이되어도 할말이 없었던 경기였습니다.
정말이지 페리시치 하나로 팀 템포를 죽이면서 다른 리그보다 빠르다는 프리미어리그의 템포에 역주행을 해주는 콘테를 보니 참 대단한 감독이다 싶더군요.

저는 개인적으로 맨유가 강팀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토트넘이 이런식으로 나오면 탈탈 털거라고 예상하긴 했지만 정말이지 아무것도 못하고 두들겨 맞기만 하는 모습을 보니 콘테의 시간이 끝나가고 있다는 생각까지 들더라구요.
손흥민 선수의 팬은 아니지만 차라리 예전처럼 손케 듀오 살리던 토트넘이었다면 맨유도 상당히 고전했을거라 보는데 콘테 고집이 상당하네요. 대체 이 경기력을 보고도 82분을 유지하는 고집이란.. 토트넘 팬들 속터지는 소리가 여기까지 들립니다.

그리고 라인을 그렇게 내릴거면 비수마는 왜 선발인건지 모르겠네요. 라인을 내릴거면 발빠른 손흥민을 적극 활용하든지 아니면 포백을 써서 후방 측면을 벌리고 중앙에 공간을 줘서 비수마를 이용하든지 해야하는데 전문가도 아닌 제가 봐도 말도 안되는 전술을 들고와서 11대 8 경기를 하고 있으니..

콘테가 무엇을 시도하는지는 알겠지만 이 선수단으로 그걸 구현하는게 절대 불가능한거 같은데 토트넘 보드진의 참을성이 어디까지 일지 궁금해지더군요. 딱봐도 붙박이 주전 3-4명은 갈려야 될거 같은데 콘테 임기 중엔 불가능할거 같은데 말이죠.

아무튼 삽질하는 토트넘을 보니 참 행복하네요. ㅎㅎ
추천1

댓글목록

보배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솔직히 경기력에 비해 지금까지 승점을 너무 잘 쌓았죠...
레스터전 대승도 사실 후반에 쏘니가 갑자기 터져서 나온 결과고, 지금 리그테이블에서 저 위치에 있어서는 안되는 팀인데 어서 유로파권으로 돌아가길 바랍니다.

토트넘 정도의 팀이 월클 공격수를 둘이나 가지고 있는 것 자체가 애초에 분에 넘치는 축복이었는데 이걸로 트로피 하나 못 따내는 클래스...
이번 시즌도 트로피 없으면 이미 한번 마음 떠난 케인은 분명 이적 원할 타이밍이고, 어쩌면 전성기 몇년 안남은 쏘니도.. 

돈이 있어도 못 사는게 손케 같은 월클 공격수인데,  저 둘 나가는 순간 훅 갈거라고 봅니다...ㅋㅋ

Hulkoppa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Hulkopp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손케만으로 지금 위치에 있건데 그걸 모르는게 감독이라는 사람이죠.
모든팀이 손케가 무서워서 라인을 쉽게 올리지 못하는건데 그게 곱창난 수비진이 욕을 안먹을 수 있는 이유죠.
오늘처럼 라인 내리고 어정쩡하게 측면 올리니까 공격도 안되고 수비는 진짜 어휴... 요리스 멘탈에 박수를 보내고 싶네요.
아마 요리스도 하나만 못하면 꼭집어서 뭐라 할텐데 수비 3명은 물론이고 풀백에 미드필더들까지 그냥 허수아비가 따로 없더라구요.
그냥 손케에 호이비에르만 살짝 얹어줘도 상대는 뒷통수가 계속 시릴텐데 측면 공격하겠다고 손 선수를 미드필더 만들어버리네요.
그 측면 공격도 중원 싸움이 되서 높은 위치에서 페리시치가 공을 잡아야 빠르게 크로스 올리고 하는거지
이렇게 중원 라인 내리면서 압사 당하기 전까지 오면 페리시치가 내려와서 공받줘야 하고 그럼 그게 무슨 소용인건지. ㅋㅋ

어휴.. 오랜만에 진짜 속터지는 경기를 봤더니 여기서 말도 터져버리네요 ㅎㅎ
맨유만 개이득이네요. 가만히 있었는데 앞에서 똥을 싸더니 밟고 자빠져주니

Copyright © 2012 - 2021 highbury All rights reserved.